미국 증권거래위원회, 일부 암호화폐 거래소 SEC에 등록해야 한다

3월 7일(현지시각)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US Securities and Exchange Commission)는 ‘증권’으로 분류될 수 있는 디지털 자산을 다루는 플랫폼은 SEC에 거래소로 등록해야 한다고 밝혔다.

따라서 등록 면제 대상이 아닌 암호화폐 거래소들은 SEC에 ‘증권 거래소’로 등록해야 하며, 전통적인 거래소와 같은 규제를 적용받게 된다.

SEC는 현재 일부 온라인 암호화폐 거래소들이 규제를 적용받지 않고 있지만 “우리 거래소는 SEC의 허가를 받았다”고 홍보한다며 경고했다. 또한, 일부 불법 거래소들이 토큰을 상장시킬 때 SEC에 등록되지 않은 토큰을 선택하는 등 임의로 기준을 만들고 있다는 사실도 밝혔다.

SEC는 대체 거래 시스템(ATS, Alternative Trading System)을 운영하려는 기업 또한 규제를 적용받는다고 밝혔다. 이러한 거래소는 SEC 측에 브로커-딜러로 등록하고 자율 규제 기관(SRO, Self Regulatory Organization)의 회원이 되어야 한다.

SEC는 일련의 규제들을 통해 시장조작 및 사기 행위로부터 투자자들을 보호하고자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암호화폐 거래소들이 연방 증권법에 맞는 새로운 기술을 도입하는 것을 지원하겠다는 의사도 밝혔다.

한편, 지난달 SEC와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 Commodities and Futures Trading Commission)의 공동 상원 청문회에서 SEC의 제이 클레이튼(Jay Clayton)회장은 암호화폐 거래소 및 투자자를 위한 실질적인 규정을 약속했으며, ICO에 대해서는 엄격한 규제를 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