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블록체인 수용 가속화하자”..올해 첫 개최된 인민은행 금융기술위원회 내용은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PBoC)의 판 이페이(Fan Yifei) 부총재가 중국의 블록체인 채택 전략을 가속화할 것을 촉구했다.

13일(현지 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는 중국 신화통신을 인용해 판 부총재가 올해 첫 금융기술위원회를 열고 블록체인과 핀테크 기업들의 중요성에 대해 이같이 언급했다고 밝혔다.

판 부총재는 “정부가 2021년까지 블록체인 채택 전략을  성공적으로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위원회에서는개발 계획을 독려하기 위한 새로운 정책 도입과 관련한 시범 운영 연구 내용도 논의됐다.

위원회에 참여한 관계자들 사이에서는 핀테크 발전 인덱스 시스템(Fintech Development Index System)을 연구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발언도 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아울러 규제 관련 과학 및 기술 발전의 필요성도 부각됐다. 빅데이터, 인공지능(AI), 클라우드 컴퓨팅, 블록체인등을 사용해서 디지털 감독 역량(digital supervision capabilities)을 강화해야 한다는 것이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