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덜란드 중앙은행 “암호화폐 기업, 2주 안에 등록해야”…못 지키면?

네덜란드 암호화폐 기업들에 대한 등록제가 실시된다. 2주 안에 네덜란드 중앙은행(DNB)에 등록하지 않을 경우 영업 중단 등의 조치가 취해질 것으로 보인다.

5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전날 네덜란드 중앙은행(DNB)은 공식 자료를 통해 암호화폐 기업이 오는 18일까지 등록 절차를 마치지 않을 경우, 영업을 중단해야 한다고 밝혔다.

네덜란드 중앙은행은 “등록을 하지 않은 기업들은 오는 18일에 기존 영업 활동이 중단되고 벌금도 내야 한다”고 밝혔다.

암호화폐와 법정화폐간 교환 기업이나 암호화폐 수탁업체는 의무적으로 등록해야 한다. 반면 암호화폐를 암호화폐로 교환하는 업무를 하는 기업은 등록 의무 대상에서 제외됐다.

지난달 21일 네덜란드 상원 의원은 4차 자금세탁방지지침(4 AMLD)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 기준과 유럽연합(EU)의 자금세탁방지(AML) 지침에 따르기 위해서다.

한편, EU는 지난 1월부터 5차 자금세탁방지지침(5 AMLD) 개정안을 도입했다. 반면 네덜란드 의회는 이 법안을 통과시키지 못했다. 5차 자금세탁방지지침에 따르면 모든 EU 회원국들의 경우 AML 규정을 이행해야 한다. 암호화폐 거래소들은 이제 고객 거래를 감시하고 의심스러운 활동을 보고하기 위해 KYC(신원인증) 규칙을 준수해야 한다.

관련기사: ‘제5차 자금세탁방지지침’ 시행 앞둔 EU…전문가가 예상한 변화는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