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둘기 지갑, 글로벌 금융혁신 협의체 ‘셀로 얼라이언스’ 합류

비둘기 지갑이 글로벌 금융 혁신 비영리 협의체 ‘셀로 얼라이언스(Celo Alliance for Prosperity)’ 멤버로 합류했다고 6일 밝혔다.

국내 기업 가운데 코인플러그에 이어 두 번째 참여다.

셀로 얼라이언스는 미국 블록체인 금융서비스 셀로재단이 이끄는 글로벌 연합체다. 블록체인 오픈 화폐 플랫폼을 통해 전세계 금융 소외계층이 송금, 결제, 대출 등의 금융 서비스를 보다 손쉽고 폭넓게 접근할 수 있는 환경 구축을 목표로 한다.

현재까지 합류한 기업은 75곳이다.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 IT전문 벤처캐피탈 앤드리슨 호로위츠, 아프리카 결제서비스 비영리기업 기브디렉틀리, 글로벌 인도주의 원조 비영리기업 머시코 등이다.

비둘기 지갑을 운영하는 차일들리 김은태 대표는 “세상의 의미있는 변화를 위한 글로벌 기업 연합체에 비둘기 지갑도 함께 기여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셀로얼라이언스를 통해 많은 회원사들과 포용적 금융환경 구축을 위한 다양한 기술적, 정책적 교류와 협력의 장을 만들어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썸네일출처=차일들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