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동물이 일하는 회사”…블록펫이 선보인 비앱 ‘펫컴퍼니’는

반려동물 커뮤니티 플랫폼 블록펫이 새로운 블록체인 비앱(BApp) 서비스 ‘펫컴퍼니’를 선보인다.

4일 블록펫은 ‘반려동물이 일하는 회사’라는 컨셉을 가진 새로운 비앱 서비스 ‘펫컴퍼니’를 공식 출시했다.

이번 펫컴퍼니는 블록펫이 지난해 온오프라인 베타테스트를 통해 반려인들로부터 수집한 의견을 바탕으로 비앱서비스를 새로 업데이트한 것이다.

펫컴퍼니는 반려동물이 입사 하고 재밌는 업무를 하면 급여통장인 암호화폐 지갑에 급여를 적립한다는 컨셉이다.

급여란 블록펫의 토큰 이코노미 기반의 BPT(블록체인 펫 토큰)이다. 블록펫 비앱에서 블록체인 개념을 이해하기 힘들어하는 사용자들을 위해 반려동물이 다니는 회사라는 컨셉을 적용했다.

또한 다른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앱과 차별성을 위해 미션처럼 주어지는 업무를 수행하는 구성으로 게임 같은 재미를 더했다.

블록펫은 카카오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의 비앱 파트너사다.

블록펫의 박희근 대표는 “지난 1년간 비앱 서비스와 펫신원인증기술의 고도화 등에 집중했다”며 “이번에 새로 출시한 펫컴퍼니 비앱으로 보다 재밌는 반려동물 커뮤니티 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썸네일출처=블록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