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바바 공개한 블록체인 플랫폼…”거래속도 키우고, 거래비용 10분의1로”

알리바바 자회사가 새로운 블록체인 플랫폼 ‘오픈체인(Open Chain)’을 출시했다.

16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알리바바의 자회사 앤트파이낸셜(Ant Financial)은 중소기업을 타깃으로 블록체인을 지원하는 플랫폼인 ‘오픈체인’을 선보였다.

중소기업은 이 플랫폼을 통해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애플리케이션과 스마트컨트랙트를 개발할 수 있게 된다. 또 공급망, 제품 증명, 디지털 송장, 기부 등과 관련된 상품을 블록체인과 연계시킬 수 있다.

앤트파이낸셜의 진게(Jin Ge) 총괄 매니저는 “향후 3년간 중소기업 100만 여곳과 개발자들이 오픈체인을 쓰게될 것”이라고 말했다.

오픈체인을 사용해 스마트컨트랙트를 개발한 화이트매트릭스(White Matrix)의 우샤오(Wu Xiao) 최고경영자(CEO)는 “비용 효율적인 스마트컨트랙트 개발이 가능하고 개발자들의 진입장벽을 낮춘다”며 “오픈체인의 거래 속도는 이더리움 같은 퍼블릭 블록체인 플랫폼보다 빠르고, 거래당 비용은 다른 플랫폼의 10%에 불과하다”고 설명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