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CME “비트코인 선물 신규계좌 급증”…얼마나 늘었나 살펴보니

미국 시카고 상품거래소(CME)의 비트코인 선물 거래 계좌 수가 급증했다.

15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더블록에 따르면 세계 최대 파생상품 거래소인 CME는 올해 1분기 비트코인 선물 거래의 신규 계좌 건수가 크게 늘었다고 밝혔다. 올 1분기 비트코인 선물 거래를 시작한 신규 계좌는 567개로 지난해 4분기에 비해 두 배 넘게 증가했다.

반면, 비트코인 선물 상품의 거래금액은 지난 2월 4억9300만 달러에서 3월 2억4200만 달러로 50% 이상 감소했다. 이달 14일 기준으로 해당 상품의 거래금액은 8500만 달러 수준이다.

CME 대변인은 “기업은 계약 별로 돈을 번다”며 “거래금액보다 계약 건수가 더 중요한 지표”라고 설명했다.

CME는 올 1분기 비트코인 선물 계약 옵션 서비스를 선보였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