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활용한 전자계약 서비스”…블로코, 인스트싸인 출시

블록체인 기업 블로코가 블록체인을 활용한 온라인 비대면 전자계약서비스 ‘인스트싸인’을 내놓는다고 10일 밝혔다.

기존에 나온 대부분의 전자계약은 종이 계약서를 이미지화해 PDF파일 등 디지털 문서로 만들어 모바일 기기나 PC에서 제공하는 것에 초점을 뒀다.

하지만 인스트싸인은 계약 전체 내용을 데이터로 만들어 정형화했다. 블록체인을 통해 계약서 위·변조 여부를 파악할 수 있다. 계약 체결부터 최종 완료 시점에 이르기까지 모든 진행 사항을 추적하고 관리하는 것도 가능하다.

예를 들어 계약 체결과 만료 시점(근로 계약), 면책사항, 필수 조건 및 특약(부동산), 관련법 개정 등에 대한 법적 가이드라인과 사전 알림 서비스를 제공한다.

블로코는 법무법인 지석과 협력을 통해 인스트싸인에 법적 근거와 효력을 갖출 수 있는 리카르디안 컨트랙트(Ricardian contract)를 탑재했다. 리카르디안 컨트랙트는 일반어 형태로 짜인 스마트컨트랙트 기술이다. 블록체인 개발자뿐만 아니라 일반인도 해석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스마트 컨트랙트의 높은 기술적 장벽을 낮추고, 사용자 접근성을 높였다.

또한 카카오톡에서 인스트싸인을 활용한 계약서 송수신 서비스도 제공한다. 기존에 일반 기업들이 계약서가 필요하지만 적합한 양식을 찾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점을 고려했다. 해당 산업군과 계약 목적, 상대 등에 관한 간단한 정보를 입력하면 맞춤형 계약서를 바로 추천하여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블로코 김원범 대표는 “인스트싸인은 온라인에서 이루어지는 비대면 계약에 대한 사용자 경험을 극대화하고자 하는 서비스”라며 “향후 인스트싸인을 활용해 비대면 계약 분야는 물론 다양한 블록체인 기반 비즈니스 모델에도 확대 적용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