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이브에 통합한 바이낸스 위젯…”브라우저에서 비트코인 사고팔고”

블록체인 기반 웹브라우저 ‘브레이브(Brave)’에서 암호화폐(가상자산) 거래를 바로 할수 있게 된다.

25일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는 브레이브 브라우저의 제조사인 브레이브 소프트웨어와 제휴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브레이브 브라우저는 바이낸스 위젯을 통해 디지털 자산을 구입하고 거래할 수 있는 통합 기능을 제공한다.

바이낸스 위젯은 바이낸스와 바이낸스US(미국 기반 사용자)를 사용하는 브레이브 브라우저 사용자에 암호화폐 구입, 예치, 거래 및 요약 보기 등을 제공한다.

사용자들은 비트코인, 이더리움, 리플, 라이트코인 등 바이낸스가 지원하는 다양한 암호화폐를 거래할 수 있다.

바이낸스 위젯은 브레이브 브라우저에 내장되어 있으며 로드된 아이프레임(iframe)이 아니므로 사용자의 개인 정보는 안전하게 보호된다. 아이프레임은 HTML과 같은 문서 안에 다른 문서를 가져오는 형태로 페이지 안에 페이지를 넣는 것을 뜻한다.

현재 ‘브레이브 나이틀리(Brave Nightly)’의 데스크탑 버전에서 바이낸스 위젯을 용할 수 있다. 다음 달 중 일반 데스크탑에서도 출시될 예정이다.

브레이브사의 공동창립자인 브랜든 아이크(Brendan Eich) 최고경영자(CEO)는 “디지털 자산 거래는 그에 익숙하지 않은 사용자들에게는 힘든 일이 될 수 있다”면서도 “바이낸스와 브레이브 브라우저를 통합하면서 그 프로세스를 원활하고 간단하게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바이낸스의 창펑 자오(CZ) CEO는 “브레이브의 프라이버시 지향적인 브라우저에 있는 바이낸스 위젯은 더욱 안전한 디지털 자산 매매 방법을 심어준다”며 “바이낸스 생태계 내의 거래 시스템이나 상호작용하고자 하는 사용자들 마찰을 줄여줄 수 있다고 본다”고 강조했다.

썸네일출처=바이낸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