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자대표 체제 전환한 한컴위드…블록체인 담당은 홍승필 신임대표

한글과컴퓨터그룹 계열사인 한컴위드(구 한컴시큐어)가 각자 대표이사 체제로 전환한다. 신임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된 홍승필(사진 좌) 부사장은 블록체인 사업 부문을 이끌게 된다.

24일 한컴위드는 정기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 홍 부사장을 신임 대표이사 사장에 선임하고 각자 대표이사 체제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기존 김현수(사진 우) 대표는 모바일포렌식·드론·헬스케어·가상현실(VR) 사업부문을 담당한다. 홍 신임 대표는 블록체인·스마트시티 사업부문을 맡게 된다.

홍 신임 대표는 블록체인 분야의 대표주자로 손꼽힌다. 카이스트 정보보안 박사학위를 취득 후, LG CNS를 거쳤고 대학에서 교수로 활동했다. 22년간 블록체인과 핀테크, 개인정보보호 분야 전문가로 활동하며 정부의 관련 자문 및 평가위원을 지내기도 했다.

지난해 7월 신사업 총괄(COO) 부사장으로 합류한 홍 신임 대표는 8개월간 정보보안 중심이었던 기존의 사업구조를 블록체인과 스마트시티 플랫폼 중심으로 재편하는 데에 주도적인 역할을 했다.

신한DS와의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자산관리 플랫폼 공동개발, 안양시와 스마트시티 사업 협력 등의 성과를 빠른 시간안에 도출해 주목을 받았다.

관련기사: 한컴위드-신한DS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자산관리 플랫폼 개발한다”

한컴위드는 지난해 7월 기존 사명인 한컴시큐어에서 한컴위드로 사명을 변경했다. 블록체인을 스마트 시티의 핵심 기반 기술로 활용해 다양한 사업 영역으로 확장할 수 있기 위한 재도약을 위해서다. 지난 11월에는 그룹 내 상장사인 한컴지엠디를 흡수합병했다.

관련기사: ‘한컴위드’로 개명한 한컴시큐어…”블록체인·스마트시티 확장”

썸네일출처=한컴위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