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에 600억원 블록체인 투자펀드 조성한 바이낸스…목표는?

글로벌 블록체인 기업 바이낸스가 인도 거래소 ‘와지르엑스(WazirX)’와 손잡고 5000만 달러(600억 원) 규모의 블록체인 투자 펀드를 조성한다. 와지르엑스는 지난해 바이낸스가 인도 블록체인 채택을 촉진하기 위해 인수한 거래소다.

17일 바이낸스는 인도 블록체인 스타트업 개발과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공동 이니셔티브인 블록체인 포 인디아(Blockchain for India)’ 펀드를 조성했다고 밝혔다.

이 펀드는 인도의 블록체인 창업자들과 기업인들의 성장을 촉진하고 블록체인 스타트업 생태계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지원할 것으로 전망된다.

투자 영역은 법정화폐-디지털 자산 게이트웨이 솔루션, 거래 플랫폼, 결제 및 송금 솔루션, 디지털 자산 지갑, 스테이블코인, 디파이 플랫폼, 디앱 등이 포함된다.

이번 펀드로 1억 원(10만 달러)부터 60억 원(500만 달러)까지 주식이나 토큰에 투자할 예정이다. 블록체인 생태계에 적극 투자하고 지원하는 인도 벤처 펀드와도 제휴하고, 대학 블록체인 기술 육성 시설 구축에 관심이 있는 대학과 학생 단체에 멘토도 지원할 예정이다.

이니셔티브에 선정된 스타트업 창업자와 팀은 바이낸스의 글로벌 블록체인 생태계와 직접적으로 관계를 형성하게 된다. 바이낸스 포트폴리오 기업인 와지르엑스, 디앱리뷰, 트러스트월렛 등 외에도 바이낸스 체인, 바이낸스 클라우드, 바이낸스 런치패드, 바이낸스 리서치, 바이낸스 아카데미, 바이낸스 엑스 등으로부터 지식과 자원 공유를 받을 수도 있다.

와지르엑스의 설립자인 니쉘 쉐티(Nischal Shety) 최고경영자(CEO)는 “인도는 세계에서 가장 큰 기술 인재풀을 가지고 있는 곳 중 하나”라며 “향후 인도 내 혁신 블록체인 프로젝트 자금 지원과는 별도로 다른 투자 펀드들과 협력해 생태계를 더욱 성장시킬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썸네일출처=바이낸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