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블록체인으로 자동차 산업 정보 관리…중고차 거래내역까지?

서울시가 장안평 일대 자동차 산업 정보를 통합·제공하는 ‘자동차산업통합정보시스템’을 구축한다. 이는 장안평 지역산업의 활성화를 돕기 위한 사업으로 오는 12일부터 본격 운영될 예정이다.

11일 서울시는 자동차산업통합정보시스템을 통해 향후 서울시민이 자동차 산업과 관련된 정보 및 중고차, 부품, 정비 등 필요한 서비스를 손쉽게 제공 받을 수 있게될 것이라고 밝혔다.

서울시는 통합정보시스템을 통해 분산돼 있던 장안평 일대 자동차 산업정보들을 단일 포털로 통합해 간략하게 제공한다. 

서울시는 “그간 각 사업체에서 제공해온 자동차산업 관련 정보는 통합성이 부족하고 현장 실무자와 산업종사자간의 정보 불균형을 초래했다”라며 “통합정보시스템은 이러한 실질적인 문제를 개선하고자 하고, 이는 소비자의 접근성을 향상시키고 거래 활성화를 도울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장안평 내 허위매물 근절, 신뢰성 회복, 지역경제 향상을 위해 업체간 협력과 정보공유가 절실하기 때문에 이 시스템을 통해 누구나 자동차 관련 정보를 쉽게 얻을 수 있도록 했다고 덧붙였다.   

서울시는 기존 ‘장안평 자동차산업종합정보센터’에서 제공했던 자동차관련 교육안내 및 지역 행사정보 제공 뿐 아니라 매물정보 및 매매업체정보 등 더 풍성한 컨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다.

중고차 매물 정보, 신·중고부품 및 재제조부품 등 정보를 지역 사업자가 자발적으로 참여해 정보를 제공하므로 더 적극적이고 자세한 자료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된다.

‘자동차산업통합정보시스템’ 에서는 매매, 부품, 정비, 재제조, 튜닝 등 장안평 일대 다양한 산업 정보를 데이터화하여 제공한다. △매매(차량검색, 내차팔기, 인증서비스, 매매가이드), 부품(부품검색, 부품 정보, 장착점 안내), 정비(정비업체 검색 및 정비가이드 정보), 재제조 및 튜닝 정보 등 각 산업 소개 △교육(교육, 체험 프로그램) △정보마당(이벤트, 자동차 상식) △애프터마켓 미니홈페이지 등 다양한 정보로 구성된다. 

매매 카테고리에서는 관련 중고차 매물의 정비이력, 사고이력, 주행거리 등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중고자동차를 사고자 하는 사람들의 합리적인 선택을 돕고 있다.

또한 장안평 일대 정비업체 검색기능과 일반사용자를 위한 정비가이드를 제공하여 정비 및 튜닝 정보를 체계적으로 제공한다.

특히 기존 중고차매매사이트와는 달리 ‘자동차산업통합정보시스템’에서는 서울시 스마트도시담당관에서 시범사업으로 적용한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해 입력된 데이터에 대한 위변조를 방지하고 업체 내부 시스템의 흐름을 추적할 수 있어 신뢰성 향상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 

자동차 매매관리 서브시스템은 1차로 장안평 중고차매매조합(JAUTO) 시스템과 연동해 매물정보를 받고 2차로 해당 매물이 서울시 블록체인으로 등록되면 블록체인 등록 마크가 표기된다. 중고차량 거래내역에 대한 블록화, 오류 데이터에 대한 원인 파악 ·조치를 통해 중고자동차 매매 시스템을 안정화하고자 하는 것이다.

장안평 통합정보포털을 통해 소비자가 부품 정보를 얻고 구매를 할 수 있으며, 관련 데이터는 장안평 통합정보 시스템으로 종합적인 관리가 가능하다. 종합포털에서는 ‘장안평 자동차산업 종합정보센터’를 중심으로 진행 중인 자동차산업 관련 교육 및 행사에 대한 정보와 지역산업 소식 및 자동차 상식 등의 정보도 제공한다.

강맹훈 도시재생실장은 “이번 시스템 구축을 통해 장안평 자동차시장이 오프라인뿐 아니라 온라인 마켓으로서 경쟁력을 회복하고 관련 산업들의 정보가 더 많은 시민에게 알려짐으로써 장안평 중고자동차시장의 전통을 이어갔으면 좋겠다”라며 “통합정보포털을 통해  장안평이 자동차 애프터 마켓의 메카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썸네일 출처 : 서울특별시, 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