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금융청, 글로벌 블록체인 연합체 만든다

일본 금융당국이 주도하는 글로벌 블록체인 연합체인 ‘거버넌스 이니셔티브 네트워크(BGIN)’가 출범한다.

10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 등 암호화폐 전문매체에 따르면 일본 금융청(JFSA)은 닛케이 신문과 함께 진행한 한 온라인 방송 패널 토론에서 이 같은 내용을 발표했다.

BGIN는 블록체인 부문의 공통 언어를 개발하고 오픈소스 공유 네트워크를 구축할 방침이다.

이를 통해 전세계 블록체인 관계자들이 공통으로 이해하고 기술을 발전시킬 수 있는 개방적이고 중립적인 영역을 제공하는 것이 목표다.

BGIN JFSA가 주도하는 세번째 블록체인 이니셔티브다.

앞서 지난 2019년 JFSA는 해외 대학들과 금융 기관과 블록체인 라운드 테이블을 주최했고, 분산원장기술과 관련한 공동 연구를 진행하기도 했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