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니스트앤영, MS·컨센시스 손잡고 퍼블릭 블록체인 보안 기술 구축

글로벌 회계법인 어니스트앤영(EY)이 마이크로소프트, 이더리움 개발사 컨센시스와 함께  ‘베이스 라인 프로토콜’ 출시를 발표했다.

5일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베이스라인 프로토콜은 퍼블릭 블록체인을 기업 시스템의 미들웨어로 활용할 수 있는 기술인 것으로 나타났다. 

베이스라인 프로토콜은 이더리움 블록체인 위에 기업을 위해 구축된 스마트 컨트랙트 및 토큰화 플랫폼으로 구성된다. 어니스트앤영이 마이크로소프트 및 컨센시스와 협력해 설립했으며 체인링크, 메이커다오, 유니브라이트 등 암호화폐 관련 기업들과 공동으로 개발했다.

베이스라인 프로토콜은 프라이버시를 강화한 영지식 증명을 통해 퍼블릭 블록체인의 보안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며, 해당 오픈소스는 이달 말 공개될 예정이다. 

어니스트앤영 폴 브로디 글로벌 블록체인 담당 수석은 “지난 2년 동안 퍼블릭 블록체인에서 개인정보 보호 및  안전한 거래를 위해 최첨단 기술을 개발해 왔다”라며 “ 이 이니셔티브는 이러한 토대를 바탕으로 기업 디렉토리나 민간 비즈니스 등의 격차를 해소하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썸네일 출처 : 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