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낸스, ‘우버’ 출신 매트 슈뢰더 ‘부사장’으로 영입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가 공유차량업체 우버(Uber)의 매트 슈뢰더(Matt Shroder) 전 제품 운영 책임자를 글로벌 성장 부서 부사장으로 영입했다.

2013년부터 우버에서 다양한 분야를 이끌어 온 슈뢰더 부사장은 글로벌 드라이버, 안전 및 시장 프로그램의 제품 운영 책임자로 근무한 바 있다. 

14일 바이낸스는 이같은 소식을 전하며 슈뢰더 부사장이 향후 바이낸스의 글로벌 운영과 서비스를 세계적으로 확장해 나가는데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바이낸스 창펑 자오 대표는 “슈뢰더 부사장은 바이낸스 합류 전에 완전히 새로운 산업이었던 공유 경제의 선두주자인 우버에서 비슷한 도전을 많이 해왔다”라며 “매트가 팀에 합류하게 돼 든든하고 그가 우버에서 했던 것처럼 새로운 시장을 시작하고 확장하는 데에서 바이낸스의 미래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슈뢰더는 부사장은 “블록체인 산업에서 주도적인 에반젤리스트가 되고 싶다.OTC 플랫폼 파트너를 쉽게 수용할 수 있는 생태계를 만들고 싶다”라며 “암호화폐의 장점이 돋보일 수 있는 제3국가에서 암호화폐 수용성을 늘려나가고 싶다”고 언급했다.

그는 이어 “전 세계에 은행 계좌가 없거나 세계의 금융시장에 참여할 능력이 없는 사람들이 수백만 명이 있다”라며 “사람들에게 이를 가능하게 하는 도구 및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삶의 질을 끌어올릴 수 있다고 믿는다”고 덧붙였다.

썸네일 출처 : 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