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웰스파고, 블록체인 기업 엘립틱에 500만불 투자…이유는

미국 대형 투자은행 웰스파고가 블록체인 분석 스타트업 엘립틱에 500만 달러(약 59억 원)를 투자하기로 했다.

13일(현지시간) CNBC, 코인데스크 등 외신에 따르면 웰스파고 전략캐피탈(Wells Fargo Strategic Capital)은 엘립틱에 500만 달러 투자를 결정했다.

웰스파고는 엘립틱의 시리즈B투자에 참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엘립틱은 지난해 9월 일본SBI홀딩스를 포함해 2300만 달러 규모의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웰스파고의 투자로 총 투자 유치금액이 2800만 달러로 늘었다.

당시 엘립틱은 투자 자금을 통해 사업 확장을 이어가겠다는 계획을 전했다.

웰스파고 전략캐피탈이 투자한 자금 중 일부는 금융기관과 협력하는데 필요한 신제품 솔루션에 쓰일 것으로 알려졌다.

엘립틱 디스커버리(Elliptic Discovery)는 전세계 200여 개 암호화폐 거래소의 고객신원확인(KYC), 규제 준수 여부 등 관련 정보를 수집해 기존 금융기관에 제공해 위험을 평가하고 관리하는 것을 돕는다.

이번 투자 유치에 대해 엘립틱은 “암호화폐 거래소가 은행업과 관계를 형성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웰스파고의 전략투자 부문 바실 달위시 상무는 성명을 통해 “엘립틱이 다음 사업을 계획하고 실행하는데 도울 수 있게 되서 기쁘다”고 밝혔다.

썸네일출처=엘립틱 홈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