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에쓰오일 “블록체인 기반 전자계약시스템 구축할 것”

KT가 에쓰오일(S-OIL)과 블록체인 기반 전자계약시스템을 올 4월 말까지 구축을 완료하기로 했다.

11일 KT는 에쓰오일에 ‘기가 체인 BaaS(GiGA Chain BaaS)’라는 블록체인 전자계약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에스-오일은 2500여곳의 주유소와 충전소를 비롯한 다수의 법인 거래처에 석유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기가체인 BaaS 사업 수행은 블록체인 전자계약 서비스인 ‘스마트이(E)컨트랙트’를 운영하는 비즈니스온커뮤니케이션이 담당한다.

이번 구축 사업을 통해 에쓰오일과 거래처들은 기존에 활용했던 종이 형태의 계약서 대신 블록체인 전자계약시스템에 접속해 대부분의 계약을 온라인으로 진행 및 관리, 체결할 수 있게 된다. 

이에 KT는 매년 수만 건에 달하는 에쓰-오일의 계약서와 합의서가 더욱 효율적으로 관리돼 편의성과 경제성을 크게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또한 간편하게 전자계약시스템에 접속해 원본 증명 기능 활용 계약서 위변조 방지, 공개키기반구조(PKI) 사설인증서 통한 계약 관리, 계약 이력 데이터 관리 등 계약의 보안성과 신뢰성을 이전보다 높일 수 있다.

KT 블록체인 비즈센터장 김종철 상무는 “에쓰오일 블록체인 전자계약시스템 계약을 시작으로 고객중심에서 새로운 가치를 구현할 수 있는 다양한 블록체인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썸네일 출처 : K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