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네수엘라, 페트로 런칭 하루 후 새로운 ‘페트로 골드’ 암호화폐 발표

베네수엘라 대통령 니콜라스 마두로(Nicolas Maduro)가 일주일 이내에 새로운 암호화폐인 ‘페트로 골드(Petro Gold)’를 런칭할 것이라고 밝혔다. 베네수엘라 지역 매체 텔레서(Telesur)에 의하면, 페트로 골드는 귀금속에 의해 가치를 보증받는다.

마두로는 “다음 주, 금 기반 암호화폐 페트로 골드를 출시할 것이다. 이는 페트로보다 더욱 강한 영향력을 가질 것이다.”라고 밝혔다. 하지만 여기서 마두로 대통령이 언급한 ‘금’이 베네수엘라 중앙은행 소유의 금인지, 베네수엘라의 금 매장량을 말하는 것인지는 명확하지 않다.

크립토 자산 투자회사인 레드우드 시티 벤쳐스 신 월시(Redwood City Ventures Sean Walsh)는 “실물 자산 기반의 암호화폐에는 관심이 없다. 차라리 금을 사는게 나을 것이다.”라고 말하며, 페트로 골드에 대해 부정적인 시선을 내비쳤다.

페트로 골드 발표 전 마두로가 발표한 석유 기반 화폐 페트로는 기준 21일(현지 시간) 사전 판매가 시작됐다.

마두로는 페트로 사전 판매에 참여한 사람들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으며, 페드로 사전 판매 참여 금액이 약 7억 3,500만 달러에 달한다고 밝혔다.

베네수엘라는 최근 이례 없는 경제 불황을 겪으며 법정 통화의 가치가 급락했으며, 이 때문에 베네수엘라 시민들은 암호화폐를 투자 수단이 아닌 생존 수단의 하나로 여기는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