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0’에 뜬 리브라협회 부회장…”비트코인은 결제 수단 아냐”

리브라협회에서 정책 및 커뮤니케이션을 담당하는 단테 디스파트(Dante Disparte) 부회장이 비트코인이 결제 수단이 아니라는 점이 페이스북 암호화폐 리브라가 존재하는 이유라고 언급했다.

7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 보도에 따르면 이날 디스파트 부회장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 2020의 디지털머니포럼(Digital Money Forum)에 패널로 참여해 이같이 말했다.

디스파트 부회장은 “비트코인은 자산으로서 증명됐지만 결제 수단(means of payment)이 아니다”라며 “페이스북이 리브라에 관심을 가지게 된 이유”라고 말했다.

그는 “경제 이동성(economic mobility)의 기본은 결제에 대한 접근(payment access)”이라며 “지금까지 암호화폐는 결제수단으로서 주목받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바로 이 부분이 페이스북이 암호화폐 리브라 출시에 관심을 가지게 된 이유”라고 설명했다.

이어 “리브라협회는 궁극적으로 은행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는 수백만 명을 위해 리브라 스테이블 코인 출시를 계획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암호화폐 테마 전환점”…페북 리브라 등장에 실물결제 종목 ‘주목”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