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빗, 신임 대표에 오세진 CSO 선임…”가상자산·블록체인 사업 시너지 내겠다”

암호화폐거래소 코빗은 신임 대표이사에 오세진 최고전략책임자(CSO)를 선임했다고 6일 밝혔다.

금융 전문가로 알려진 오세진 신임대표는 서울대학교에서 경역학을 전공한 뒤 바클레이즈(Barclays) 서울지점, 뱅크오브아메리카메릴린치(BAML) 서울지점 등에서 경험을 쌓았다. 지난해 코빗에 합류해 CSO로 근무해왔다.

오 신임 대표는 블록체인 트레이딩 및 포트폴리오를 관리하는 스타트업 창업 등 업계를 두루 경험했다. 전세계 NXC블록체인 비즈니스의 시너지를 일으킬 수 있는 인물이라는 평을 받고 있다.

오 신임대표는 “그동안의 경험을 바탕으로 가상자산과 블록체인 비즈니스가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초석을 다지고 싶다”며 “2020년은 가상자산 시장에도 큰 변화가 예상되는만큼 시장에 긍정적인 반향을 일으킬 수 있는 코빗을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썸네일출처=코빗