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COSO, 내년 1분기 ‘블록체인 내부 통제 지침’ 공개

미국 후원기업 위원회(COSO, Committee of Sponsoring Organizations of the Treadway Commission)가 내년 블록체인 기술을 내부 통제에 적용하려는 기업들을 위한 지침을 공개할 예정이다.

지난 27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 보도에 따르면 COSO는 기업이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대한 감독을 강화할 수 있도록 자발적인 지침을 개발해 내년 1분기 발표할 예정이다.

COSO가 개발 중인 지침은 기업이 내부 통제를 설정하고 전사 위험을 관리하는데 사용하게 된다.

COSO 폴 소벨(Paul Sobel) 회장은 “COSO의 우선 순위 중 하나가 위험 관리자가 직면한 새 문제를 해결하는 지침을 개발하는 것”이라며 “이번지침은 공급망에 블록체인 기술을 사용하는 회사 뿐만 아니라 금융사 경영진을 대상으로 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를 통해 기업 이사회 뿐만 아니라 임원들 사이에서 대화를 통해 관리 책임이 무엇인지 더 잘 이해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