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CSRC의 경고… “정부, 암호화폐 판매·투자 제한해달라”

중국 증권감독관리위원회(CSRC)가 일반 국민들이 암호화폐 판매나 투자를 할 수 없도록 당국이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지난 27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 보도에 따르면 이날 CSRC가 웹사이트 성명을 통해  “중국 인민은행(PBoC)규정 위반, 무이자 대출이 도입 등 디지털 화폐 관련 리스크가 다시 떠오르고 있다”고 밝혔다.

CSRC는 중국 베이징에서의 암호화폐 관련 불법 활동을 경고하고 나섰다.

CSRC는 “개인이나 기업 모두 가상화폐 판매, 투자 및 거래를 할 수 없다”면서 “국내 또는 해외 대리인을 통해 암호화폐 거래를 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성적으로 대응하고 암호화폐 관련 사기도 조심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성명에는 베이징 지방금융감독관리국(北京市地方金融监督管理局), 중국 인민은행 경영관리부(人民银行营业管理部) 등 베이징 규제당국 4곳의 서명이 들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