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인프레스 김가현 기자….’DPA 2019′ 올해의 언론인상 수상

국내 최대 규모 블록체인 시상식 ‘Decentralized People’s Awards 2019(이하 DPA 2019)’에서 블록인프레스 김가현 기자가 미디어 뉴스 부문에서 올해의 언론인으로 수상했다

20일 서울 강남 임패리얼팰리스서울호텔에서 처음으로 개최된 이번 시상식은 올 한해동안 블록체인, 암호화폐 분야를 빛낸 우수 기업과 분야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자를 포상하는 자리였다.

수상을 위해 연단에 오른 김 기자는 “블록체인의 가치를 믿고, 진실된 뉴스를 전하는 블록인프레스에서 제가 쓰고 싶은 기사를 자유로이 쓰도록 믿어주신 동료들에게 감사를 전한다”며 “업계를 통해 어제가 아닌 내일, 과거가 아닌 미래를 바라보는 멋진 사람들을 만나게 된 것도 감사하다”고 운을 뗐다.

이어 “앞으로도 더 열심히 하라는 의미로 이 상을 주신 것이라 생각한다”라며 “더욱 깨끗한 생태계가 될 수 있도록 때로는 날카로운 지적도 하며 대중에게 블록체인을 알릴 수 있는 좋은 기사를 전하는 기자가 되겠다”고 밝혔다.

DPA 2019 현장에서 뉴스 부문 상을 받는 김가현 기자.

시상은 블록체인 플랫폼, 공증, 법조계, 지급결제, 미디어, 소셜임팩트 등 총 14개 분야로 이뤄졌다. 올해의 인플루언서 부문에서 넴 재단의 제프 맥도날드(Jeff Mcdonald) 공동창립자, 블록체인 스타트업 시스템 통합(SI) 부문에는 코인플러그가 수상했다. 해시넷, 법무법인 린 구태언 변호사가 각각 블록체인 소셜미디어, 법률 부문에서 상을 받았다. 

암호화폐 예술 부문에는 세계적인 사진작가 케빈 아보쉬(Kevin Abosch)가 수상의 영광을 얻었다. 지난해 그는 이더리움 기반 가상선물 프로토콜 기프토와 협력해 ‘포에버 로즈’라는 장미 사진의 디지털 원본을 토큰화했다. 해당 토큰을 10명이 100만 달러에 공동 구매하면서 주목받기도 했다.

수상자는 후보자 추천을 거쳐 4개월간 진행한 웹사이트 대중 투표(50%)와 심사위원단 심사(50%) 결과를 반영해 최종 선정됐다.

DPA 심사위원으로는 고려대학교 정보보안대학원 김형중 교수, 서강대학교 컴퓨터공학과 박수용 교수, 컨센시스 찰스 다우시(Charlesd’Haussy) 전략 이니셔티브 이사 등 21명의 업계 전문가가 참여했다.

DPA 2019 현장.

이날 축하사를 통해 김 교수는 “개화기무렵 한국에서 지폐가 아니라 무겁고 불편한 동전을 고집하는 걸 보고 일본인들은 한국인을 ‘엽전’이라고 비하했다”며 “지폐를 대체할 암호화폐 시대가 도래하고 있는데 국민들에게 지폐만 믿으라고 오도하는 세태가 엽전과 같이 ‘지폐’라는 이름이 따라 붙을지 모른다”고 꼬집었다.

이어 “이 분야에서 애쓰는 선구자를 격려하는 이 자리에서 수상자에게 축하의 말을 전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내년에도 블록체인, 암호화폐 산업의 미래를 위해 최선을 다해달라는 주문이다.

블록체인 전문 매체 토큰포스트의 권성민 대표도 개회사에서 “페이스북 리브라, 중국 시진핑 국가주석의 블록체인 육성, 세계 각국 중앙은행의 CBDC 발행 검토 등 올 한해 블록체인이 이 시장에 큰 화두를 던졌다”며 “이 행사가 작은 불씨 역할을 감당해 정책가, 창업자, 기업들에 좋은 자극이 되고자 한다”고 전했다. 

업계 우수 기업과 공로자를 발굴해 블록체인이 한국의 미래 먹거리라는 인식을 심는 현장이 되길 바란다는 포부다.

썸네일 출처 : 블록인프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