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하대-인천 연수구청, 중고등학교 대상 블록체인 교육 나선다

인하대학교와 인천 연수구청이 20일 연수구청에서 ‘2019 중·고생 블록체인 시범 교육 성과 발표회’를 진행했다. 이 프로그램은 블록체인을 중고등학생에게 가르치는 교육과정이다. 

인하대와 연수구청은 내년 연수구 내 12개, 미추홀구 내 4개 총 16개 중고등학교에서 블록체인의 개념부터 경제, 이론, 실습 등 체계적인 학습 기회를 제공하기로 했다.

인하대는 ▲블록체인 기본 개념 ▲블록체인이 내재한 탈중앙화의 가치와 지향점을 포함한 철학적인 의미 ▲블록체인이 불러올 개방과 공유 시대의 디지털 경제를 이해하는 경제  ▲프로그램을 이해하는 이론 ▲게임을 통한 프로그램 실습 ▲실제로 프로젝트를 구상하는 프로젝트 실습 등으로 교육 과정을 꾸렸다.

인하대는 공학대학원 블록체인전공 교수진과 블록체인센터 연구원 총 4명을 강사진으로 구성했다. 이번 프로그램을 위해 교수진들은 중고등학생을 위한 교재를 직접 집필했다.

올해 하반기에는 시범 교육 차원에서 연수구 내 중‧고교 4곳 학생들을 대상으로 블록체인 교육 프로그램 ‘디지털 신기술 블록체인을 만나다’를 진행하기도 했다. 중고등학생이 기획한 블록체인 프로젝트 성과를 발표하는 자리였다.

인하대 공과대학원 김정은 블록체인 전공 교수는 “18회 동안의 수업과정에서 학생들의 놀라운 성장을 보고, 기술 혁신으로 급변할 미래사회에 관한 미래세대 교육의 의미와 책임감을 더욱 크게 갖게 됐다”며 “지속해서 교육커리큘럼을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썸네일 출처 : 인하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