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P2P 금융증서 블록체인 서비스’로 장관상 받아

NH농협은행이 K-ICT 클라우드 산업대상에서 ‘클라우드 도입 우수기관 부문’ 장관상을 수상했다

4일 농협은행은 전날 코엑스에서 진행된 2019 그랜드 클라우드 컨퍼런스(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최)에서 ‘K-ICT 클라우드 산업대상’ 클라우드 도입 우수기관 부문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농협은행에 장관상을 안겨준 것은 ‘P2P 금융증서 블록체인 서비스’로 P2P금융 투자자의 ‘원리금 수취권 증서’를 ‘NH스마트고지서’에서 조회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이다. 이 서비스는 P2P금융의 보안성을 강화한 금융소비자 보호, 클라우드 컴퓨팅과 블록체인을 융합한 혁신성 등을 인정 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디지털 융·복합 신기술개발에 앞장설 것이며 혁신적인 디지털 금융 선도은행으로 나아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에 시상한 ‘P2P 금융증서 블록체인 서비스’는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기획하고 상용화까지 완료한 우수 사례로 꼽히고 있다. 농협은행은 지난 4월 은행권 최대 규모의‘NH디지털혁신캠퍼스’를 출범해 클라우드, 블록체인, 인공지능 등 신기술 기반 스타트업 육성·지원 및 디지털금융 서비스 연구·도입에 나서고 있다.

썸네일 출처 : 농협은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