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플러그 “DID 통해 생활혁신 가능해”…’한·아세안 스마트시티 페어’서 시연

블록체인 기술 전문 기업 코인플러그가 2019 한·아세안스마트시티 페어에서 블록체인 기반 탈중앙화 신원증명(DID) 서비스를 선보였다.

28일 코인플러그는 지난 25일부터 사흘간 진행된 국토교통부와 부산광역시 주최로 부산 벡스코에서 진행된 ‘2019 한·아세안스마트시티 페어’에서 DID 플랫폼 ‘키핀’, 개발업체 유니티의 개발엔진에 DID 기능을 연동한 DID 게임 등 다양한 DID 기반 서비스를 선보였다고 밝혔다. 

시연을 담당한 코인플러그 김정소 이사는 “코인플러그는 지속적으로 DID 기반 신원인증 서비스의 개발 및 상용화를 추진하고 있다”라며 “DID 기반 신원인증을 통해 개인정보의 오·남용을 막고 정보 소유권 관련 문제도 줄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DID는 개인 데이터의 주권을 소비자에게 돌려주자는 자기주권신원(Self-Sovereign Identity)의 개념을 구현하는 기술적인 방법으로 개인이 지정한 데이터 저장소에 개인 정보를 저장한 후 원하는 정보를 골라 제출하거나 기업이 해당 데이터를 참조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하는 등의 기능을 포함한다. 

현재 코인플러그는 메타디움 DID 블록체인 플랫폼을 사용하고 있으며, 블록체인 기반 신원인증 기술을 바탕으로 전자금융사고 방지를 위한 부정거래/수급특화 블록체인 응용 플랫폼 구축 등 다양한 관련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코인플러그 어준선 대표는 “이번 스마트시티 페어 참여를 통해 DID가 실생활에 어떤 식으로 활용될 수 있는지 알리고 코인플러그가 가진 DID 관련 기술력을 보여주었다”라고 전했다.

어 대표는 이어 “DID는 물론 부정거래/수급특화 블록체인 응용 플랫폼, 마이데이터, 광고 플랫폼 등 당사가 보유한 각종 블록체인 관련 사업 아이템과 관련하여 아세안 각국의 유망 기업들과 협업기회를 창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썸네일 출처 : 코인플러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