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 글로벌 “이번 달 자체 토큰 발행”…‘빗썸코인’ 특징은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글로벌이 빗썸 체인의 토큰인 암호화폐 ‘빗썸 코인(BT)’을 선보인다.

12일 빗썸글로벌은 이번 달 중 빗썸 체인 내의 거래를 허용하는 자체 토큰 ‘빗썸 코인’을  발매한다고 밝혔다. 

빗썸 코인은 IT, 보안, 암호화 및 재무 분야 최고 등급 전문가들에 의해 구축됐다. 빗썸 코인은 빗썸 패밀리 생태계 안에서 이용자에게 인센티브를 부여한다. 빗썸 코인의 발행량은 총 3억 개로 예상된다.

빗썸글로벌은 빗썸 코인의 특징으로 빗썸체인 내 유틸리티, 체인 시스템의 사용 권한을 꼽았다. 또한 빗썸 글로벌 플랫폼의 거래 수수료 지불 및 향후 서비스 비용 지불, 시스템 임대 계약을 통해 빗썸 코인을 임대하고 보상을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빗썸 코인 보유자는 프로젝트 상상 지명권을 포함해 빗썸 체인의 지배 구조에 투표하고 참여할 수도 있다. 빗썸 체인 에코 참가자는 네트워크 개발의 공식화 및 방향성 부분, 빗썸 체인의 투자 결정에도 참여가 가능하다.

또한 빗썸 코인을 보유한 이용자들에게는 공정한 토큰 배포와 같은 빗썸 체인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된다.  

빗썸글로벌은 빗썸 체인과 빗썸 코인의 상호관계를 스마트 블록체인 도시 작동법에 빗대어 설명했다. 빗썸글로벌 측은 “빗썸 체인은 도시 블록을 대표하는 한편 빗썸 패밀리의 다양한 구성원들은 도시 블록 내의 개별 시설을 상징한다”면서 “빗썸 코인은 도시내에서 서로 다른 시설 사이에서 상호 연결을 돕는 역할을 한다”고 언급했다. 

빗썸 코인 보유자는 빗썸글로벌 플랫폼의 커뮤니티 노드가 되기 위해 선택적 수의 토큰을 보유할 수 있다. 정기적으로 빗썸 패밀리 후보 등록에 참여하는 것도 가능하다. 

플랫폼 매출의 50%는 발행 토큰의 절반인 1억 5000만 개가 남을 때까지 빗썸 코인 구매 및 소각 등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빗썸 코인은 빗썸 체인의 모든 온 체인 제품, 플랫폼 및 서비스의 지속 가능한 개발에 사용될 예정이다.

지난 6일 빗썸글로벌은 빗썸코리아와 함께 빗썸 패밀리 출범 행사를 열고  ‘빗썸체인’을 공개한 바 있다. 빗썸 글로벌의 하비에르 심 공동창립자는 “빗썸체인을 활용하는 첫 서비스로 EaaS(Exchange as a Service, 서비스로써의 거래소)와 PSP(Profit Sharing Protocol)을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EaaS는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을 개발하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다. 심 공동창립자는 “매달 코인거래소 플랫폼 유지 및 보수에 최소 150만 달러가 든다”며 “EaaS 서비스와 함께 (빗썸체인을 구성하는) PSP프로토콜을 통해 고객은 시간과 비용을 아낄 수 있다”고 강조했다. 

관련 기사 : DEX 구축 가능한 ‘빗썸체인’ 공개…매각 이슈는 입닫은 빗썸

썸네일 출처 : 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