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헤지펀드, 코스모체인에 ‘코인 투자’ 진행…이유는?

미국 헤지펀드 율리시스캐피탈이 연내 코스모체인의 코인(COSM, 이하 코즘)을 2000만~2500만개 추가 매입하기로 했다. 

28일 업비트 공시에 따르면 율리시스캐피탈은 앞서 투자한 2500만 코즘을 소각한 후 추가로 2000만~2500만개의 코인 매수에 나설 계획이다. 

율리시스캐피탈은 코즘을 산 후 서비스 내 포인트(코스모파워, CP)로 전환해 서비스 기여자에 지급하는 방향으로 활용하는 방향을 논의하고 있다. 

코스모체인은 뷰티 관련 정보를 플랫폼에 공유하고 그에 대한 보상으로 CP를 받는 보상형 소셜미디어 핏츠미를 제공하는 블록체인 프로젝트다. 이후 사용자는 CP를 코즘으로 바꿔 온라인 쇼핑을 하거나 현금화할 수 있다. 카카오의 블록체인 관련 계열사 그라운드엑스에서 개발한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을 쓰고 있다. 

율리시스캐피탈 관계자는 “수개월간 암호화폐 시장의 전반적인 위축이 지속됐지만 코스모체인의 광고 사업에 참여하는 화장품 브랜드 수는 증가했다”면서 “ 데이터 기여도에 따른 그라운드엑스의 보상 시작 등이 코즘 가치 상승에 긍정적일 것”이라고 평가했다.

썸네일 출처 : 코스모체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