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거래소 지닥, 암호화폐 결제 플랫폼 ‘피어페이’ 출시

국내 코인거래소 지닥이 암호화폐 결제 플랫폼 ‘피어페이(PeerPay)’를 출시한다.

17일 지닥 운영사이자 블록체인 기술사 피어테크는 지닥 거래소의 지닥몰을 통해 암호화폐로 결제를 진행할 수 있는 피어페이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피어페이는 토큰, 거래소, 상품에 상관 없이 모든 곳에 통합할 수 있는 결제 및 청산 인프라로 설계됐다. 기업 간 거래(B2B) 솔루션으로 여러 기관과 협업하고 있다.

이 플랫폼은 암호화폐 실시간 결제 및 원화 청산 기술을 기반으로 한다. 암호화폐 시세 변동 리스크를 줄이고, 재정거래 기회를 확보할 수 있도록 최적의 환율을 제공한다는 설명이다. 관련 알고리즘은 피어테크가 특허 출원을 마친 상태다. 

지닥몰에서 처음 판매하는 상품은 종이팩 생수 ‘후시워터’다. 후시워터는 지닥 거래소에 상장돼 있는 W그린페이, 지닥토큰(GT), 비트코인으로 살 수 있다. 

지난달 30일 코리아블록체인위크 2019의 메인 컨퍼런스 ‘디파인’에서 발표를 맡은 피어테크의 이유리 최고사업책임자(CBO)는 “지닥몰의 피어페이는 사용자로 하여금 미래의 결제수단인 암호화폐를 일상에서 손쉽게 사용하도록 개발한 서비스”라며 “포장마차, 시장에서도 거부감 없이 암호화폐로 결제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피어테크는 인터파크, 비즈마켓, 중고나라, 다날, 테라, 후시몰 등 전자결제(PG) 관련 파트너사와 협력하고 있다. 

관련 기사 : 혹한기서 살아남은 코인거래소…생존 방법 3가지 들여다보니

썸네일 출처 : 피어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