픽션과 던파의 만남…9일부터 ‘크리에이티브 리그’ 개최 

블록체인 스타트업 픽션네트워크가 넥슨의 대표 IP ‘던전앤파이터’와 협업해 서비스를 선보인다. 

7일 픽션네트워크는 ‘픽션x던파 2019 크리에이티브 리그’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 리그는 오는 9일부터 11월 20일까지 총 6주간 진행된다. 던전앤파이터를 주제로 한 웹툰, 일러스트, 소설, 코스프레, 동영상 등을 자유롭게 연재해 참여할 수 있다. 

‘픽션x던파 2019 크리에이티브 리그’는 구독자수를 기준으로 대상에게 1000만원을 지급한다.  최우수상에게는 500만원, 우수상 2명에게 각 250만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또한 참가자 중 2000명 선정해 각 1000PXL을 지급한다.

지난 7월 클레이튼 메인넷 런칭과 함께 서비스 런칭을 알린 픽션은 ‘던전앤파이터’와 협업을 통해 본격적으로 창작자들을 모집하게 된다. 이후 실제 사용되는 블록체인 서비스를 만들어 낼 계획이다. 

픽션네트워크 정홍수 실장은 “글로벌 유명 IP인 던전앤파이터와의 협업을 통해 본격적인 시작을 알린다”며 “기존 픽션파트너사들과 협업을 통해 내년 상반기 세계에서 가장 많은 이용자 수를 보유한 블록체인 서비스가 되겠다”고 밝혔다.

픽션네트워크는 콘텐츠 관련 블록체인 솔루션으로 카카오의 블록체인 플랫폼인 클레이튼의 메인넷 런칭과 함께 이니셜 파트너 중 최초로 상용화 서비스를 런칭했다. 최근에는 삼성전자 키스토어 입점 및 삼성전자의 블록체인 스마트폰인 클레이튼 폰에 선탑재된 바 있다.

썸네일 출처 : 던전앤파이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