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으로 음악 저작권 관리” CJ올리브네트웍스, AWS와 손 잡아

CJ올리브네트웍스가 아마존웹서비스(AWS)로 블록체인 기반 음악 저작권 관리 시스템을 구축한다. 국내 기업이 아마존 매니지드 블록체인을 활용해 디지털 저작권 시스템을 구현하는 첫 사례다.

지난 19일 CJ올리브네트웍스는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쉽게 생성하고 관리하도록 돕는 AWS의 완전 관리형 서비스 아마존 매니지드 블록체인을 활용해 방송 콘텐츠 내 음원 저작권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AWS의 아마존 매니지드 블록체인 서비스는 오픈 소스 프레임워크인 하이퍼레저 패브릭과 이더리움을 기반으로 한다. 고객이 확장 가능한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단 몇 번의 클릭만으로 설정하고 관리할 수 있게하는 서비스다.

신규 블록체인 디지털 저작권 시스템은 각종 방송 콘텐츠 내의 BGM 등 음악 사용 이력을 블록체인에 기록한다. 상호 검증을 위해 투명하고 수정 불가능한 방식의 분산 원장을 이용함으로써, 창작자, 방송사, 저작권협회 등 모든 이해관계자들은 데이터를 쉽게 공유하고 저장할 수 있다. 

AWS는 음악 저작권 관리 분야에 더 높은 수준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가져다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방송 콘텐츠에서 음원 인식 및 추출을 위해 AWS 엘리멘탈 미디어컨버트 서비스를 통해 별도의 서버 없이 음원을 인식하고 추출할 수 있다. 개발 및 운영 비용을 줄이고 관련 작업 시간을 대폭 단축하게 됐다. 

CJ올리브네트웍스의 DT융합연구소 김응도 소장은 “음악 저작권 사용을 모니터링하고 저작권을 처리할 수 있도록 저작권 이해관계자들 사이에 공정성과 투명성을 보장하는 시스템을 갖추는 것은 대단히 중요하다”라며 “신규 블록체인 기반의 저작권 관리 시스템이 저작권 관리 프로세스를 향상시키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AWS 코리아 황인철 이머징 엔터프라이즈 사업부 상무는 “이번에 CJ올리브네트웍스가 국내 최초로 AWS 클라우드 기반의 블록체인 디지털 저작권 시스템을 구현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썸네일 출처 : 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