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S, 비트코인 결제받는 보관함 제작 가능성 내비쳐

글로벌 운송 회사인 UPS가 새롭게 특허 출원을 받은 비트코인 결제 가능 물품 보관소 서비스(Item-exchange locker service)의 도입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UPS는 목요일에 미국 특허청(UPSTO)에 등록된 디지털 결제가 적용된 보관소 뱅크 시스템에 주목하고 있다. 이는 전통적인 결제 방식뿐만 아니라 비트코인 결제를 지원한다.

특허 신청서에 따르면 판매자가 구매자의 편의를 고려해 판매할 제품을 보관소에 두고 가는 거래가 가능하며, 보관소를 소유한 사람은 보관소를 대여해 사용자들에게 이용료를 받는 것이 가능하다.

또한 (1)현금 거래 (2)신용 카드 또는 직불 카드 거래 (3)상품권 (4)구글페이, 애플페이, 페이팔, 비트코인과 같은 전자 지불 (5)기타 적절한 유형의 결제 등 다양한 유형의 결제를 지원하며, 비트코인 환불 또한 가능하다.

이번 특허 신청서는 비트코인 결제와 관련된 특허 중 가장 최근에 발표된 것이다. 물론, 이번 특허의 핵심이 암호화폐 결제는 아니지만, 암호화폐 결제가 디지털 결제의 수단으로 포함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는 것으로 보인다.

한편, 2017년 미국 특허청이 발표한 특허 중 20개 이상의 특허가 비트코인을 사용 가능한 지불 수단으로 언급했다. 비록 2016년에 비해 비트코인과 관련된 특허는 소폭 감소했지만, 2년 사이에 관련 특허의 발행 건수는 50개를 넘어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