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트리아 최대 이통사 A1, 이더리움·리플 등  ‘암호화폐’ 결제 시범운영

 오스트리아 최대 이동통신업체 에이원(A1)이 암호화폐를 결제수단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21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는 오스트리아 테크 뉴스 매체 퓨처존(Futurezone)의 보도를 인용해 에이원이 특정 대리점 7곳에서 암호화폐 결제의 시범 운영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에이원 서비스 이용자들은 이용 요금을 이더리움, 리플, 라이트코인, 대시, 스텔라로 결제 할 수 있다. 이번 파일럿 프로그램은 이달 말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알리페이(Alipay)와 위챗페이(WeChat Pay)도 지원할 계획이다. 

에이원의 마르쿠스 슈라이버(Markus Schreiber)마케팅 담당자는 “현금은 중단된 모델”이라며 “이번 시도를 통해 오스트리아에서 디지털 화폐의 수요 및 수용도를 시험해볼 예정”이라고 밝혔다.

1881년에 설립된 에이원은 오스트리아 전역 휴대전화 이용자 620만 명 중 510만 명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10만 대의 유선전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썸네일 출처: 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