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M, 공급업체 관리 블록체인 네트워크 출시

IBM이 레노보(Lenovo), 노키아(Nokia), 보다폰(Vodafone) 등이 참여하는 공급업체 관련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출시한다. 

5일(현지시간) 비즈니스 테크놀로지 미디어 지디넷 및 암호화폐 전문매체 더크립토리포트는 “IBM이 공급업체의 자격 및 효력, 라이프사이클 정보 관리 개선을 위한 블록체인 네트워크 TYS(Trust Your Supplier)를 출시할 예정”이라며 이같이 보도했다. 

이 네트워크는 블록체인 위에 구축된 탈중앙화된 접근 방식과 변경 불가능한 감사 추적을 통해 수동 프로세스를 줄이고, 공급체인 내 사기 및 오류의 위험성을 줄이기 위해 설계됐다. 

더크립토리포트는 “수동 프로세스의 경우  전반적으로 공급업체가 자사의 공급망을 관리하는데 더 많은 작업을 하도록 요구하는 경향이 있다”면서 “이러한 과정은 신원 확인 및 문서 추적을 어렵게 만드는 경향이 있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블록체인 기술은 업체가 자동 프로세스를 구축하도록 돕는다”며 “이는 오류 및 사기의 위험성도 낮아진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덧붙였다. 

IBM에 따르면 이 TYS는 공급업체와 승인받은 구매자가 정보를 공유할 수 있도록 돕는 공급업체 신원(아이덴티티티)이 담긴 디지털 여권을 제작하게 된다. 

또한 시간과 비용을 절감할 수도있다. 현재 1만8500개의 공급업체를 보유 중인 IBM은 TYS로 비즈니스 공급 주기를 최대 80%까지 단축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더욱이 IBM의 경영 비용은 약 50% 절감될 예정이다. 

IBM은 향후 몇 달간 북미 공급업체를 대상으로 TYS 사용을 시작할 계획이다.  

레노버의 데이터센터그룹의 공급망 운영 책임자인 르네요(Renee Ure)는 “블록체인은 기업의 공급업체 네트워크를 완벽하게 관리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며 “이를 통해 구매자와 공급업체 모두 비용 절감 및 복잡성, 속도 모두 혜택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 기사 : 28억 투자받은 블록체인 프로젝트…”현대판 노예제도 해결한다”

썸네일 출처 : 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