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립토키티 개발사 ‘대퍼랩스’, 이번엔 농구 수집 게임 “NBA 명장면 사세요”

미국프로농구연맹(NBA)과 NBA선수협회(NBPA)가 디지털 고양이 수집 게임 ‘크립토키티’ 개발사 대퍼랩스(Dapper Labs)와 손잡고 블록체인 기반 게임 플랫폼 ‘NBA 탑샷’을 출시한다.

 ‘NBA 탑샷’은 NBA 리그 역사상 중요한 순간이 기록된 디지털 비디오 클립을 구입할 수 있는 블록체인 플랫폼이다.

1일(현지시간) 대퍼랩스는 NBA, NBPA와 함께 블록체인 기반 게임 플랫폼 ‘NBA 탑샷’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팬은 ‘NBA탑샷’을 통해 자신이 좋아하는 NBA 라이브 장면을 구매, 소유, 교환할 수 있다. 

‘득점기계’ 케빈 듀란트의 3점 샷 장면이나 ‘더 프로세스’라는 별명을 지닌 조엘 엠비드의 덩크슛 장면 등 NBA 역사에 획을 그은 장면들을 팬들이 직접 소유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뿐만 아니라 이를 바탕으로 게임 내에서 다른 유저와 경쟁하거나 리그 진출, 팀 구축 등의 활동도 할 수 있다는 게 협회의 설명이다. 

‘NBA 탑샷’ 내에서 이뤄지는 모든 활동은 블록체인 네트워크에 기록된다. 

운영사인 대퍼랩스는 2017년 11월 디지털 고양이 수집 게임인 ‘크립토키티’ 를 개발했다. 이후 삼성전자 벤처인 삼성넥스트, 구글벤처스, 록펠러 가문 투자회사 벤록, 크립토 펀드인 GBIC 등으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 

대퍼랩스의 대표 로함 가레고즐루는 “대퍼랩스가 NBA 및 NBPA와 협력해 스포츠 팬들을 위한 새로운 디지털 경험을 만들어 낸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며 “농구팬들은 NBA 탑샷을 통해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선수, 팀, 다른 팬들을 완전히 새로운 방식으로 만나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휴대성과 영구성이 보장된 새로운 자산을 만드는 등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드리엔 오 키프(Adrienne O’Keeffe) NBA 소비자 제품 및 게임 파트너십 선임 이사는  “NBA 탑샷은 전세계 농구 팬을 위한 새로운 디지털 수집 플랫폼이 될 것”이라며 “NBA를 더욱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새로운 경험을 선사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썸네일 출처: NBA Top Shot 홈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