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M·호주은행컨소시엄·센터그룹, ‘소매업 임대 보증서’ 블록체인 시범사업

호주에서 소매업자 임대 관련 은행 보증서(Retail Lease Bank Gurarnatees)를 프라이빗 블록체인에 기록하는 시범 사업이 선보일 예정이다.

4일(현지시간)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는 IBM과 호주 금융회사 컨소시엄, 웨스트필드 시드니 쇼핑센터를 운영중인 센터그룹(Scentre Group)이 손잡고 이 같은 블록체인 시범사업에 착수한다고 보도했다.

호주 뉴질랜드은행(ANZ)·커먼웰스은행(Commonwealth)·웨스트팩(Westpac)의 파트너십으로 출시된 라이곤(Lygon)은 호주 전역에 있는 센터그룹의 임차인으로 구성된 테스트 그룹의 데이터를 모으고 디지털화할 계획이다.

이들은 라이곤 플랫폼을 통해 은행이 단 하루만에 보증서를 발급하도록 소요 시간 단축을 목표로 한다. 기존에 종이 서류 발급시 동일한 절차가 최대 한 달 가까이 걸리는 불편함을 덜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 외에도 이들은 은행 보증 과정에서 발생 가능한 수십억 달러의 사기 및 오류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호주 소매업자들은 임대계약을 체결하고 상점을 운영하기 위해 은행의 보증이 필요한 상황이다. 

썸네일 출처: 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