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초 ‘비트코인 채권’ 발행… 이름은 ‘FOMO’ ‘HODL’ ‘MOON’

세계 최초의 비트코인 표시 채권이 발행된다. 채권은 암호화폐 시장에서 일어나는 현상을 뜻하는 ‘포모(FOMO)’, ‘호들(HODL)’, ‘문(MOON)’ 등으로 불릴 예정이다. 

3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룩셈부르크에 본사를 둔 증권회사 아르젠토(Argento)와 영국 암호화폐 거래소 런던블록익스체인지(LBX·London Block Exchange)는 영국 금융행위감독기관(FCA)의 규정을 준수하는 비트코인 표시 채권을 발행한다. 

보도에 따르면 아르젠토-LBX(Argento-LBX)채권은 투자자에게 피아트 통화로 표시되지 않는다는 점에서 규제를 준수하는 최초의 암호화폐 상품이다. 증권상품에 개별적으로 부여되는 국제증권식별번호(ISIN) 코드를 받은 첫 암호화폐 상품이기도 하다. 

이 채권은 유료 금융 모니터링 서비스 블룸버그 터미널(Bloomberg Terminal)에서 투자할 수 있다. 듀레이션은 다양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르젠토 벤자민 데이비스(Benjamin Davies) 대표는 “현재 비트코인을 보유하고 향후 몇 년간 이를 팔 계획이 없는 사람들에게 훌륭한 상품이 될 것”이라면서 “이제 투자자들은 비트코인과 피아트 통화의 가격 등락 상관없이 수익을 얻을 수 있는 투자 방법을 얻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런던블록익스체인지는 “이 채권의 주요 타깃층은 HODLers(비트코인을 장기간 보유한 사람들)”이라고 밝혔다.

한편,  앞서 일부 개발도상국도 국제통화기금(IMF)에 비트코인 기반 채권 발행을 고려중이라 밝힌 바 있다.

썸네일 출처 : 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