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빈후드 모바일 앱, 2월부터 수수료 없는 암호화폐 거래 서비스 시작

1월 25일(현지시간) 로빈후드 공식 블로그에 따르면, 수수료 없는 주식 거래 앱 로빈후드(Robinhood)가 2월부터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을 무료로 거래할 수 있는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번 출시 소식은 코인베이스와 같은 기존 암호화폐 거래소에서 0.1%~4%의 높은 수수료를 지불하던 사용자들이 반가워할 소식으로 보인다.

로빈후드는 거래 가능한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 외에도, 리플이나 라이트코인과 같은 다양한 암호화폐들의 가격 정보 서비를 제공할 예정이다.

로빈후드는 무료 거래 서비스 제공을 통해 ‘로스 리더(해당 서비스만 보면 손해와 같지만 회사 전체적으로 볼 때는 이익인 전략)’ 효과를 누리고자 한다고 밝혔다.

로빈후드 공동 창립자 블라드 테네브(Vlad Tenev)는 테크크런치(TechCrunch)와의 인터뷰에서 “우리는 이 사업을 중단 없이 운영할 것이며, 당분간은 암호화폐 거래를 통해 수익을 낼 계획이 없다. 로빈후드의 암호화폐 사업은 고객 기반을 확장하고, 기존 고객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가치를 둔다.”라고 말했다.

또한, 로빈후드는 사용하기 쉬운 차트 분석 및 거래 툴을 제공해 더 많은 유저들을 유입시킬 계획이다.

한편, 로빈후드는 “우리는 암호화폐를 통해 화폐가 작동되는 근본 원리가 변화될 수 있다고 믿는다. 이는 금융기관에 집중되어 있던 권력을 사람들에게 나눠준다.”라고 덧붙였다.

사용자가 300만 명이 넘고, 일 거래액이 1,000억에 달하는 로빈후드의 암호화폐 거래 시장 진출은 시장 판도에 큰 변화를 몰고 올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