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암호화폐 인덱스 ‘UBCI’ 출시 1돌 “암호화폐 지수 표준으로 키울 것” 

업비트의 암호화폐 지수 ‘UBCI’가 출시 1돌을 맞았다. UBCI는 국내 거래소 최초의 암호화폐 지수이다. 업비트는 주식시장의 검증된 인덱스 지표들을 도입해 만든 UBCI를 암호화폐 지수의 표준으로 세우겠다는 목표를 밝혔다. 

지난 27일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는 서울시 강남역 인근 업비트 본사에서 ‘두나무 스낵앤스터디’를 열고 업비트 암호화폐 인덱스(UBCI)를 소개했다. 

업비트 김대현 계량분석연구소 팀장은 “암호화폐 시장은 주식 시장의 초기 모습과 닮아 있다”며 “주식시장에서 만들어진 좋은 인덱스를 암호화폐 시장에 도입하면 좋은 투자 지침을 마련해줄 수 있을 것”이라며 UBCI를 도입시킨 취지를 밝혔다.

그는 “인덱스 지수는 대표성, 투명성, 다양성, 벤치마크, 투자 가능성과 같은 요소를 가져야 한다”며 “모든 요소가 종합돼야 완결성 있는 인덱스이자 투자 가이드라인 지침이 된다”고 말했다. 

현재 업비트의 UBCI는 시장 인덱스, 테마 인덱스, 전략 인덱스로 나뉜다. 시장 인덱스는 UBMI(업비트 시장 지수)와 UBAI(업비트 알트코인 지수)로 나뉜다. 주식과 비교할 경우 UBMI는 코스피지수, UBAI는 코스닥지수에 해당한다. 두 지수는 시장 전체의 트렌드를 파악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UBMI가 UBAI보다 많이 올랐다면, 비트코인이 시장을 이끌고 있다는 해석이 가능하다. 

업비트 UBMI(출처=업비트 홈페이지)

이 외에도 테마 인덱스는 게임, 광고, 대출, SNS 등 비슷한 테마의 암호화폐끼리 묶은 다음 가중치를 달리하는 방식으로 산출한다. 전략 인덱스는 수익률과 변동성을 기준으로 주요 암호화폐 5개를 묶어 산출한다. 

김 팀장은 “현재 UBCI는 암호화폐 시장을 선도하며 있다”며 “곧 인덱스를 활용한 다양한 금융 상품이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이어 “앞으로 UBCI가 시장 추이나 변동 상황에 대해 전문적인 도움을 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썸네일 출처: 블록인프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