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G페이, 하나금융 ‘블록체인 전자결제 플랫폼’ 참여

SSG페이가 하나금융의 블록체인 전자결제 플랫폼에 참여한다.

KEB하나은행은 지난 20일 신세계아이앤씨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SSG페이는 GLN(Global Royalty Network)에  공식 참여키로 했다.

GLN은 14개 국 총 57개 사가 참여하는 글로벌 결제 플랫폼이다. 전 세계 금융기관, 유통회사, 포인트 사업자를 하나의 네트워크로 연결해 모바일로 송금, 결제, ATM 인출 등을 처리할 수 있도록 블록체인 기반의 전자결제 서비스를 제공한다.하나금융그룹 통합멤버십 서비스인 ‘하나멤버스’ 애플리케이션 또는 제휴사 자체 앱을 통해 GLN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향후 SSG페이 이용자는 해당 서비스를 그대로 이용하면서 GLN을 통해 더 많은 국가의 온·오프라인 결제업무를 처리할 수 있게 된다. 해외 이용자가 국내 방문 시 SSG페이 가맹점에서 GLN을 통한 결제도 가능해진다.

KEB하나은행 한준성 미래금융그룹 부행장은 “이번 파트너십 구축을 계기로 지속적으로 성장 중인 글로벌 전자결제 서비스 시장에서 다시 한 번 입지를 다지고, SSG페이 이용자에게도 편리하고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앞서 하나금융그룹은 지난 4월 대만에서 첫 GLN 기반 결제 서비스를 선보였다. 대만 최대 면세점 에버리치(Everrich), 전통 야시장, 자판기 등에서 바코드 결제 서비스가 가능하다. 이어 지난 5월에는 태국 쇼핑몰, 관광지, 야시장 등 약 300만 가맹점에서도 ‘하나멤버스’를 통한 결제를 지원하기 시작했다.

또 연내 GLN 서비스를 일본, 홍콩, 싱가포르,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으로 확대하고, 현지 결제뿐만 아니라 송금, 인출 등의 서비스를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썸네일 출처 : KEB하나은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