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곽 드러낸 페이스북표 암호화폐…스테이블코인 ’리브라’ 2020년 출시

페이스북의 암호화폐 프로젝트 ‘리브라’ 백서가 공개됐다. 리브라는 실제 자산에 의해 가치가 유지되는 스테이블코인이며, 2020년 출시될 전망이다.

18일 페이스북은 리브라 백서를 공개하며 “더 많은 사람들이 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리브라를 발행한다”고 밝혔다.     

백서에 따르면 리브라 코인은 스위스 제네바에 위치한 비영리 기관인 리브라 협회(Libra association)가 관리한다. 이 협회는 리브라 네트워크의 거버넌스를 위한 시스템을 제공한다.

리브라의 가치는 은행 담보금과 단기 국채에 연동돼 유지된다. 다른 암호화폐와 달리 실제 자산이 뒷받침되기 때문에 가치가 안정적이라는 설명이다.

또 리브라의 담보자산은 이자가 발생하는 저위험 자산에 투자되며, 발생한 투자수익은 리브라 협회의 운영비용과 생태계 확장 등의 목적으로 쓰인다.  

리브라의 담보자산을 중앙화된 주체가 통제하지 못하는 점도 특징 중 하나다. 리브라 담보자산은 여러 곳에 흩어져 있는 자산위탁회사가 보관한다. 이를 통해 한 주체의 독점적인 자산 운용을 막는다는 방침이다. 리브라의 담보자산 위탁사는 ▲담보자산을 안전하게 지킬 수 있는가 ▲높은 수준의 감사와 투명성을 유지할 수 있는가 ▲담보자산의 중앙화에 따른 위험을 회피할 수 있는가 ▲운영 효율성을 달성할 수 있는가 등 네 가지 기준을 통해 선정한다.  

개인 투자자는 리브라 협회가 공인한 리셀러(리브라 코인 판매사)를 통해 리브라를 매매할 수 있다. 담보자산에는 직접 접근할 수 없다. 백서는 “이 같은 메커니즘으로 유동성을 공급해 리브라를 구매 혹은 교환하고 싶은 사용자들을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리브라 협회는 별도의 통화정책을 설정하지 않는다. 공인된 리셀러의 요청이 있을 때마다 코인을 발행 및 소각한다. 리셀러가 법정화폐를 지불하고 리브라를 구입할 경우 코인을 추가 발행한다. 또 리셀러가 리브라와 담보자산을 교환하기 위해 리브라를 매도할 경우 코인을 소각한다.

백서는 “현재 리브라 협회의 회원사는 마스터카드, 페이팔, 비자 등의 결제회사를 비롯해 30개 사 정도”라며 “2020년 상반기까지 회원사가 100개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썸네일 출처: 리브라 홈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