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우정사업정보센터에 ‘TOAST G’ 공급..”공공 클라우드 사업 순항”

게임 소프트웨어 개발공급업체 NHN이 우정사업정보센터와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한 지급결제, 인증서비스 실증·확산 사업에 나선다.

12일 NHN은 우정사업정보센터가 국가디지털전환 사업의 일환으로 ‘블록체인 기반의 지급결제, 인증 서비스 실증·확산 사업’을 민간주도형으로 진행함에 따라 해당 사업의 클라우드 사업자로 선정됐다며 우정사업정보센터에 공공 분야 특화 클라우드 ‘TOAST G’ 서비스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블록체인 기반의 지급 결제 플랫폼을 지역화폐에 제공하고, 소상공인 지원을 통한 지역활성화와 이용자 편의 향상을 도모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NHN은 이번 사업 및 서비스 도입에 필요한 인프라와 시스템 소프트웨어, 보안 분야에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NHN의 공공 분야 특화 클라우드 서비스인 ‘TOAST G’는 국내 유일의 오픈스택 기반의 공공 클라우드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지원하는 개방형 플랫폼 파스-타(PaaS-TA) 등 다양한 플랫폼의 연계가 용이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공공 분야에 적합한 클라우드 도입 컨설팅과 마이그레이션을 통합 제공하고 있어, 클라우드 도입을 고려하고 있는 공공기관에 높은 관심을 받고 있어 공공 분야 도입이 잇따르고 있다.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의 K-ICT 클라우드혁신센터 대외 클라우드 지원사업,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KCA)의 기금 관리 및 사업관리시스템,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의 세종도서온라인시스템도 ‘TOAST G’ 기반으로 운영되고 있다.

NHN 클라우드사업부 김동훈 이사는 “NHN은 성능뿐만 아니라 안정성과 신뢰성 확보하고, 공공 부문의 보안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24시간 밀착 기술 지원 제도를 운영하는 등 ‘TOAST G’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통해 공공 클라우드 시장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썸네일 출처 : 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