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페이, 비자와 손잡아…블록체인 결제 서비스 개발

라인과 비자(VISA)가 손을 잡았다. 라인의 디지털 월렛 및 핀테크 서비스 자회사 라인페이는 비자와 함께 블록체인 기반 결제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6일 라인페이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라인 앱 내에서 비자 카드를 신청할 수 있고 기존에 사용하던 모든 비자카드를 앱에 등록할 수 있다”며 “간편한 모바일 결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라인페이 특별 혜택과 서비스가 제공되는 비자 가맹점을 위한 솔루션, 기업 간 거래(B2B) 서비스, 국가 간 결제 및 대안 화폐 거래를 지원할 것”이라며 “블록체인 기반의 새로운 경험을 개발하는 등 핀테크 혁신에 양사가 협업할 것”이라고 전했다.  

라인페이, 비자와 차세대 핀테크 솔루션 및 디지털 결제 카드 파트너십 체결(사진 = 리인)

양사는 대만과 일본의 ‘라인페이 비자 공동 브랜드 신용카드’를 포함해 기존 협력 관계를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라인페이 비자 공동 브랜드 신용카드는 연내 일본에서 출시할 예정이다.

라인페이 고영수 대표는 “최근 캐시리스 사회로의 전환이 확대됨에 따라 전 세계 라인 이용자 및 사업 파트너에 더 많은 가치를 제공하는 기업으로 도약하고자 한다”며 “이번 파트너십은 라인페이 이용자들이 전 세계적인 네트워크의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초석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비자의 아시아퍼시픽 총괄대표 크리스 클락(Chris Clark)은 “비자는 라인의 유통력 및 소비자 충성도에 기반한 잠재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개방형 결제 생태계의 성장을 이끌어 나갈 수 있게 됐다”며 “이는 비자 네트워크에 속한 소비자와 가맹점주를 비롯해 은행(issuing and acquiring banks)에 혜택을 부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썸네일 출처 : 라인, 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