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비리그’ 와튼스쿨, 블록체인·암호화폐 온라인 강의 개설

미국 펜실베니아대학교 와튼스쿨이 암호화폐와 블록체인 등 금융기술에 대한 16주 과정의 온라인 프로그램을 신설했다. 이 프로그램에는 실습 프로젝트와 수료증도 제공된다.

30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와튼스쿨은 ‘핀테크: 금융 기술의 파운데이션 및 애플리케이션(Fintech: Foundations and Applications of Financial Technologies)’이라는 이름의 수업을 개설했다.

이 온라인 프로그램에는 결제, 암호화폐, 블록체인, 클라우드펀딩 등의 강의와 케이스 스터디가 담긴다. 대학 강사의 수업 외에도 결제업체 스퀘어(Square), 양자 간(P2P) 대출 스타트업 커먼본드(CommonBond), 투자자문사 뱅가드(Vanguard) 등 각 분야의 선도기업 관계자도 연사로 참여한다.

와튼온라인(Wharton Online)의 앤 트럼보어(Anne Trumbore)는 “핀테크 교육에 대한 다양한 접근의 일환으로 이 프로그램을 시작하게 됐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암호화폐 강의 프로그램 개설에 나서는 대학들

사진출처: 셔터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