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라, 기업은행과 손잡아…”금융 디앱 플랫폼 발전할 것”

글로벌 블록체인 핀테크사 테라가 기업은행과 손잡았다.

2일 테라는 서울 을지로 IBK파이낸스타워에서 IBK기업은행과 업무협약을 맺고 블록체인 기술을 공동 연구한다고 밝혔다.

테라는 기업은행의 핀테크 분야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IBK핀테크 드림랩 (Dream Lab)’ 5기 선정 기업이다. 블록체인 기반의 결제시스템을 전자상거래 플랫폼에 제공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혁신기술에 대한 내부 역량을 강화하고 핀테크 산업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협약을 체결했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혁신기업과의 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테라 신현성 공동 대표는 “테라는 소비자가 실제 체감할 수 있는 혁신적인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를 토대로 다양한 금융 상품과 서비스를 개발 및 지원할 예정”이라며 “이번 협업을 통해 테라가 더 빠르게 블록체인 기반 금융 디앱 플랫폼으로 발전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썸네일 : 신형성 테라 대표(왼쪽)와 김경수 IBK 기업은행 혁신 R&D 센터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출처 = 테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