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용 블록체인 플랫폼 ‘각축전’…삼성SDS, 넥스레저 차기작 공개

image : shutterstock

삼성SDS가 기업용 블록체인 플랫폼 넥스레저(Nexledger)의 차기작인 ‘넥스레저 유니버설(Nexledger Universal)’를 선보였다.

삼성SDS는 24일 “이전 버전보다 거래 처리속도와 보안성이 향상된 넥스레저 유니버설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넥스레저 유니버설은 삼성SDS의 합의 알고리즘(Nexledger Consensus Algorithm)과 하이퍼레저 패브릭*, 이더리움에 공통으로 적용 가능한 표준 API(응용 프로그램 인터페이스)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기업 고객은 세 가지 중 한 가지 기술로만 사용자 인증, 결제, 원본 증명 등 응용 서비스를 개발해도 여타 기술과 더 쉽게 접목할 수 있다.

*하이퍼레저 패브릭(Hyperledger fabric) : 리눅스재단의 기업용 블록체인 개발 오픈소스 프로젝트인 하이퍼레저가 진행하는 프레임워크 툴

넥스레저 유니버설은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서비스 애저(Azure) 마켓플레이스에서 서비스형 플랫폼(PaaS, Platform as a Service) 형태로 제공된다. 기업용 블록체인을 활용하려는 기업은 별도로 서버와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할 필요가 없다.

삼성SDS 홍혜진 블록체인센터장은 “다른 클라우드 마켓플레이스에도 넥스레저 유니버설을 추가로 등재해 클라우드 기반 블록체인 플랫폼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근 삼성SDS를 비롯해 여러 기업이 블록체인 서비스 개발 환경을 제공하는 비즈니스에 뛰어들고 있다. 지난해 10월 IBM은 하이퍼레저 패브릭을 활용해 식품 유통망을 추적하는 서비스를 선보였다. 중국 통신사 화웨이는 하이퍼레저 기반의 기업용 블록체인 솔루션 서비스(BaaS, Blockchain-as-a-Service)을 출시한 바 있다.

관련 기사 : 저녁메뉴 모든 정보를 2초만에 알 수 있다면…IBM 새 도전 ‘BaaS’

관련 기사 : 포브스, ‘10억불 가치 블록체인 50개사’ 발표…어디어디 뽑혔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