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I저축은행, 블록체인 개발사 손잡고 ‘간편인증’ 도입

SBI저축은행이 국내 블록체인 개발사 아이콘루프의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개인인증 서비스를 출시한다.

1일 아이콘루프는 “SBI저축은행이 자사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해 ‘SBI 간편인증’ 대고객 서비스를 내놓는다”고 밝혔다.

SBI저축은행 스마트뱅킹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사용자는 블록체인 기반의 개인 고유 비밀번호(PIN) 및 지문 인증을 진행할 수 있다. 공인인증기관 대신 SBI의 자체 블록체인 서버 노드 간 합의 서명을 거쳐 사용자 인증정보를 저장한다. 이후 앱 사용자는 홈 화면의 ‘로그인’ 버튼을 터치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아이콘루프 관계자는 “별도의 플러그인 설치가 필요 없고, 단계별로 공인인증서가 사용되는 영역을 대체해 비용절감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한다”며 “블록체인 특성상 위변조가 어려워 인증서 보안도 강화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SBI저축은행은 지난해 11월부터 아이콘루프와 파트너십을 맺고 전자문서 인증 시스템을 개발한 바 있다.

SBI 저축은행 핀테크 태스크포스 팀 이은화 이사는 “아이콘루프와의 협업으로 이번 서비스 오픈을 통해 당행 금융서비스의 경쟁력을 한층 업그레이드시키는 좋은 계기가 됐다”며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함에 따라 기존 고객에게는 새로운 혜택을 제공하고, 신규 고객 창출에도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image :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