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더, 미국 달러 가치 연동 끝났나?…변경된 약관 살펴보니

스테이블코인 테더(Tether·USDT)가 더이상 미국 달러와 가치를 연동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14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테더는 웹사이트에 명시된 테더 관련 약관을 업데이트했다.

테더는 “우리는 모든 테더를 예비금(reserves)로 지원한다”며 “예비금은 기존화폐(traditional currency)와 현금 등가액(cash equivalents)으로 이뤄져 있지만 가끔 다른 자산 또는 제휴사· 제삼자로부터의 대출 미수금(receivables from loans)도 예비금에 포함될 수 있다”고 약관을 변경했다.

기존 테더 약관에는 ‘모든 테더는 자사의 미국 달러(USD)와 1대 1의 교환 가치를 가진다. 1USDT는 항상 1달러와 가치가 같다’고 명시돼 있었다.

이 매체는 이번 약관 변경에 대해 “테더가 더이상 100% 피아트 화폐 예비금으로 지원되지 않는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해석했다.  

그간 업계에서는 테더가 19억 달러(한화 2조1584억 원) 규모의 테더를 유통하기에 충분한 예비금을 가지고 있는지에 대해 논란이 있어왔다.  

image : tet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