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더리움재단, 콜롬비아-예일대에 스마트컨트랙트 연구비 지원

이더리움재단이 미국 콜롬비아대학교와 예일대학교의 스마트컨트랙트 연구개발비를 지원한다.

7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이더리움재단은 콜롬비아대의 롱후이 구(ronghui Gu) 교수와 예일대 연구진의 ‘딥시(DeepSea) 프로젝트’에 대한 연구 지원금을 제공한다.

딥시 프로젝트는 새로 개발된 스마트컨트랙트용 프로그래밍 언어인 딥를 기존의 이더리움 버추얼 머신(EVM)이 이해할 수 있게끔 번역 처리(compilation)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블록체인 보안회사인 서틱(CertiK)의 공동창업자이기도 한 구 교수는 지난해 10월 바이낸스랩으로부터 수백만 달러를 지원받기도 했다.  

구 교수는 “스마트컨트랙트는 자동적으로 실행되므로 정확한 조건 하에 작동하는 게 중요하다”며 “개발자들이 딥시를 이용해 코드의 정확성을 담보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