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낸스, BTT 에어드롭 무슨 일?…창펑 대표 “테스트하던 직원 실수”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가 비트토렌트토큰(BTT)을 실수로 에어드롭한 것으로 나타났다.  

19일(현지시간) 바이낸스의 자오 창펑 대표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페치.에이아이(Fetch.ai)를 테스트하는 중 한 직원이 BTT 에어드롭 버튼을 누르고 말았다”며 “직원의 실수로 발생한 일”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 문제를 해결 중에 있다”며 “다른 사람들에게 어떠한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낸스는 새로운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소개하기 위해 거래소 토큰 공개(IEO) 플랫폼인 ‘바이낸스 런치패드(Binance Launchpad)’를 올해부터 운영하고 있다. 지난 18일 바이낸스 런치패드는 완판을 기록했던 BTT에 이어 페치.에이아이를 소개했다. 페치.에이아이는 인공지능(AI)를 기반으로 한 블록체인 프로젝트로 토큰 세일을 앞두고 있다.